탑21타임즈 : ‘한․중․러․일의 영토문제와 국제관계’학술대회 개최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기사최종편집일: 2018-09-22 13:52:51
로그인 회원가입
뉴스홈 > Topic-21 > 정치/사회
2018년09월15일 10시52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한․중․러․일의 영토문제와 국제관계’학술대회 개최
- 14일(금) 계명대에서 한․중․러․일 학자들, 동아시아 영토문제와 영토정책 논의 -

계명대학교 국경연구소와 대한정치학회는 14일(금) 계명대에서 한․중․러․일이 안고 있는 영토문제와 영토정책을 분석하는 국제학술대회를 개최했다.

이날 학술대회는 한․중․러․일 학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동아시아 영토문제와 국제관계’를 주제로 동아시아의 영토문제가 전후 국제질서 형성에 미친 영향을 밝히고 그 해결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했다.

1부에서는 일본과 중국의 영토정책을 주제로 유강영 청화대학교 교수가 ‘조어도 귀속에 대한 고찰’을, 윤호 절강공상대학교 교수가 ‘PCA 중재재판에 대한 중국의 인식과 대응전략’에 대해 중국의 입장에서 발표했다.

2부는 러시아의 쿠릴열도정책에 대해 ‘쿠릴열도 수산업 발전’(소피아 게오르가예브나 김, 사할린 인문기술대학)과 ‘2차 세계대전과 동북아의 영토 분쟁’(진 율리아 이바노브나, 사할린 향토박물관)을 내용으로 주제발표를 했다.

진 율리아 씨는 논문에서 “2차 세계대전의 결과로 일본은 과거 식민지로 지배하고 있었던 남 사할린, 쿠릴열도, 한국, 대만, 만주 등에 대한 지배권을 상실하게 되었다”고 주장했다. 3부는 독도문제와 남중국해문제를 중점적으로 논의했다.

사카모토 유이치(리스메이칸 대학 객원연구원) 씨는 ‘근현대 독도/다케시마 영유문제의 역사적 추이와 전망’을 주제로 발표하면서 “일제강점기 때 울릉도에서 일본인들이 어장을 점령하여 사용했지만, 식민지 말기에는 일본인이 감소함에 따라 사실상 한국인들의 생업지역으로서 잠재적 영역 권원이 성립되었다”고 언급한 뒤 “따라서 독도는 일본의 식민지 지배 하에서 점점 한국인의 독도가 되는 역설적인 결과를 초래했다”고 말했다.

임성희 경북도 해양수산국장은 “이번 학술대회는 한․중․러․일이 각국의 영토문제에 대한 인식을 공유하고 일본과 중국의 영토정책, 러시아의 쿠릴 열도문제의 일반화를 통해 독도문제 해결 방안 모색은 물론 정책 수립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며 “경북도는 이를 계기로 향후 일본의 영토주권 침해 행위에 적극 대처하고 영토주권 논리 개발을 위한 연구사업도 지속적으로 지원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변형록 (top21times.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정치/사회섹션 목록으로
[정치/사회]전략품목 해외시장...
[정치/사회]영주시 주차사업 ...
[정치/사회]박노욱 봉화군수, ...
[정치/사회]신도청 시대 경북,...
[정치/사회]영주365시장, 전통...
다음기사 : 영주초병설유치원, 2학기 학부모 참여수업 (0000-00-00 00:00:00)
이전기사 : 경상북도해외자문위원, 세계와 경북을 잇다! (2018-09-14 14:38:28)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대상포진
대상포진이란? 요즈음 주변에서 대상포진에 걸려 참기 힘든 통증을 경험했다는 이야기를 들은 적이 있을 것이다. 과거에 수두에 걸렸거나 수두 예방접종을 한 사람은 특정 신경절에 수두-대상...
경기력 상승 고강도 체력 훈련!!
운동선수에게 부상은 치명적이다. 하지만 고강도의 훈련을 매일 지속하다보면 관절과 근육에 무리가 가기 마련. 특히 무릎과 발목은 운동 중 많이 쓰는 부위로, 염증이 생기기 쉽고 충격으로 ...
안전(安全)에 실패하지 않는 ...
여성을 괴롭히는 여름철 불청객 방...
2017. 풍기임삼 축제가 10.21~ 2...
2018.봉화은어 축제. 7. 28~ 8....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공지사항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
상호명: 탑21타임즈 주소: 경북 영주시 영주로170번길 3
등록번호: 경북아-00101 설립연도 : 2009.09.01 전화:054-634-0556 팩스:054-638-0321
발행인: 변봉성 / 편집인: 변형진 / [청소년담당:변형진]
탑21타임즈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 ⓒ 2018 탑21타임즈(www.TOP21TIMES.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