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21타임즈 : 영주 풍기홍삼, 일본 ‘고향납세 답례품목’으로 수출길 오른다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기사최종편집일: 2019-09-19 15:16:39
로그인 회원가입
뉴스홈 > Topic-21 > 정치/사회
2018년05월31일 11시12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영주 풍기홍삼, 일본 ‘고향납세 답례품목’으로 수출길 오른다
한-일 교류도시 최초 선정…지자체 국제교류 새로운 모델

영주시가 풍기홍삼의 세계화를 위해 전세계로 수출 시장을 확대하고 있는 가운데, 영주 퐁기홍삼이 국제우호교류도시 일본 후지노미야시 “고향 납세(故鄕 納稅) 답례품목”으로 선정돼 수출 길에 올랐다.

일본 ‘고향납세 기부금제도’는 개인 주민세의 일부를 납세자가 선택하는 자치단체에 기부하는 제도이다. 지자체는 기부액 일부로 지역특산품을 구매한 후 답례품으로 제공하고 있다.

영주시는 지난해 5월 일본 후지노미야시와 우호교류 5주년을 계기로 스도히데타다 후지노미야시장을 공식 방문한 자리에서 풍기홍삼 일본 수출을 공식화한 후 1년 만에 결실을 맺어 첫 수출 선적을 하게 됐다.

시는 풍기인삼농협(조합장 권헌준)의 홍상점 마이스터, 홍삼 농축액 100그램, 홍상점 올데이 등 황품정 제품 10여 톤과 풍기인삼공사(대표 김정환)의 김정환홍삼 대표 브랜드 제품인 홍삼순액 한박스, 홍삼선물한울, 홍삼농축액 등 10여 톤으로 20여 톤 수출계약을 성사시켰다. 이번 1차 선적으로 2톤을 수출하고 순차적으로 모두 20여 톤을 일본으로 수출할 계획이다.

평소 건강에 관심이 많은 일본국민들에게 풍기홍삼은 인삼 생산의 최적지에서 생산돼 건강에 유익한 유효 사포닌 함량이 매우 높고 면역력 강화에 탁월한 효과가 있어 최고의 답례품이 될 것으로 보인다.

풍기홍삼은 현재 일본뿐 아니라 미국, 중국, 베트남, 인도, 터키 등 전세계 14개국에 수출되고 있으며 해외시장 수출 확대 및 세계화를 위해 GMP(우수건강기능제품제조 및 품질관리기준) 시설에서 철저한 위생 및 관리를 통한 홍삼제품 생산과 할랄인증, 국제박람회 참가, 국외 판촉행사, 해외 판매장 개장을 적극 추진하고 있다.

영주시 관계자는 “세계적 명성의 풍기홍삼 수출 확대를 위해 수출물류비, 디자인 개발, 국제인증비 지원 등 행정적인 지원과 지속적인 해외 홍보 판촉활동을 추진해 수출시장 다변화와 수출 증대를 통해 인삼재배 농가 소득 향상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편집국 (top21times.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정치/사회섹션 목록으로
[정치/사회]영주시, 시내 주요...
[정치/사회]1만여 명 참가…‘...
[정치/사회]경북도, 일과 성과...
[정치/사회]영주시, 6.25전쟁 ...
[정치/사회]엄태항 봉화군수, ...
다음기사 : 영주초병설유치원, 2학기 학부모 참여수업 (0000-00-00 00:00:00)
이전기사 : 31일 6·13 지방선거 공식 선거운동 시작 (2018-05-31 11:10:26)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노인학대 근절과 인권에 우리 모두...
우리사회가 고령화되면서 노인학대가 심각한 사회문제로 대두되고 있다. 예로부터 효(孝의)의 나라로 잘 알려진 우리나라에서 노인학대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것은 참으로 안타까운 현실...
인권 보호』 경찰이 앞장서겠습니다...
『 인권의 사전적 의미를 보면 “누구나 태어나면서부터 당연히 가지는 기본적 권리”로 규정하고 있다. 이 말은 사람이라면 어떠한 조건과 이유도 없이 차별을 받지 않아야 한...
청결한 신체를 위한 개인 위생 관리
급성 심근경색증
2019. 풍기임삼 축제가 10.12~ 2...
2019.봉화은어 축제. 7. 27~ 8....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공지사항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
상호명: 탑21타임즈 주소: 경북 영주시 선비로222-1(영주동)
등록번호: 경북아-00101 설립연도 : 2009.09.01 전화:054-634-0556 팩스:054-638-0321
발행인: 변봉성 / 편집인: 변형진 / [청소년담당:변형진]
탑21타임즈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 ⓒ 2019 탑21타임즈(www.TOP21TIMES.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