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21타임즈 : 한-베 영화제, 양국 영화교류 기틀 마련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기사최종편집일: 2019-09-19 15:16:39
로그인 회원가입
뉴스홈 > Topic-21 > 정치/사회
2017년11월23일 14시56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한-베 영화제, 양국 영화교류 기틀 마련
‘호찌민-경주세계문화엑스포2017’ 현장
한국영화 8편, 베트남 영화 4편 26회 상영… 좌석 점유율 92%
22일 폐막식… ‘암살’ 최동훈 감독, ‘탐정 홍길동’ 주연 이제훈 참석
스마트폰 영화 워크숍…한국감독, 베트남 예비영화인 지도 ‘눈길’


지난 17일부터 6일간 베트남 호찌민에서 열린 한국과 베트남의 영화축제가 성대한 막을 내렸다.

‘호찌민-경주세계문화엑스포2017’ 프로그램 중 하나인 ‘한-베 영화제’는 17일부터 22일까지 6일간 한국영화 8편과 베트남 영화 4편을 상영했다. 영화 ‘재꽃’, ‘좋아해줘’, ‘암살’, ‘탐정 홍길동 : 사라진 마을’ 4편은 관객과의 대화를 통해 영화감독과 배우들이 호찌민 시민들과 만남의 시간도 가졌다.

17일 열린 개막식에는 김동호 부산국제영화제(BIFF) 이사장, 이동우 경주세계문화엑스포 사무총장, 호찌민시 문화국 마이 바훙 부국장, 개막작 ‘좋아해줘’의 박현진 감독, ‘암살’의 최동훈 감독, ‘간신’의 민규동 감독, 이번 영화제의 홍보대사이자 ‘간신’의 주연배우 김강우, 영화 ‘재꽃’의 주연배우 정하담, 베트남 영화인 등 양국 영화계 인사들이 참석했다.

22일 저녁 6시(한국시간 저녁 8시) 응우엔후에 거리에 위치한 비텍스코(BITEXCO) 타워 영화관에서 열린 ‘한-베 영화제’ 폐막식에는 경주세계문화엑스포 이영석 글로벌협력단장, 엄기백 전문위원, 폐막작인 ‘암살’의 최동훈 감독, ‘탐정 홍길동 : 사라진 마을’의 조성희 감독, 주연배우 이제훈 등이 참석했다.

영화제 폐막식은 ‘한-베 영화제’ 집행위원장인 홍지영 감독의 영화제 결산보고, 6일간의 기록을 담은 영화제 결산영상, 폐막작 ‘암살’ 최동훈 감독의 폐막선언 등으로 진행됐다.

홍지영 감독은 ‘한-베 영화제’가 26회 상영기간동안 10회의 매진을 기록했으며 2,400여명의 관람객이 찾아 평균 100석인 상영관 좌석대비 92%가 넘는 좌석점유율을 기록했다고 보고했다.

특히 이번 ‘한-베 영화제’는 ‘함께 나누고, 작은 영화를 함께 만들고, 함께 즐기는’이라는 기치와 부합하는 ‘스마트폰 영화제작 워크숍’을 통해 한-베 영화 이해와 소통의 새로운 발판을 마련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한국 영화감독들이 멘토가 되어 베트남의 미래 영화인들에게 영화제작을 강의하고 직접 촬영·편집까지 진행해 완성한 ‘스마트폰 영화제작 워크숍’은 이번 영화제에 특별함을 더해주었다.

이 워크숍에서는 사전 공모를 통해 시나리오를 모집한 결과 70편의 시나리오가 들어왔다. 이 중 3편의 작품을 엄선해 ‘아티스트 봉만대’의 봉만대, ‘아부의 왕’ 정승구, ‘플랜맨’의 성시흡 감독 등 현장에서 뛰고 있는 한국의 감독들이 직접 멘토로 참여해 영화제작을 지도했으며 그 결과물이 21일 저녁 상영되어 큰 호응을 얻었다.

21일 저녁에는 영화 ‘탐정 홍길동 : 사라진 마을’의 관객과의 대화도 열렸다. 관객과의 대화에 참여한 조성희 감독과 주연배우 이제훈은 호찌민 관객들의 폭발적인 환영을 받았다.

이제훈이 등장하자 150여명의 베트남 팬클럽 회원들은 일제히 ‘사랑해요 할아버지’를 외쳤다. ‘할아버지’는 평소 진지하고 애늙은이 같다고 붙여진 이제훈의 별명이다.

이제훈은 “베트남에 와서 영화팬들로 부터 큰 환영을 받아 너무 기쁘고 좋은 시간을 보내고 있다”며 “앞으로 이런 교류가 더 활발해져서 한국과 베트남이 영화 뿐 아니라 다양한 문화장르를 통해 더욱 가까워지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국과 베트남이 ‘영화’라는 매개체를 통해 공통의 정서를 확인하고 서로의 문화를 이해한 ‘한-베 영화제’는 새로운 만남을 기대하며 6일간의 여정을 성공리에 마무리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편집국 (top21times.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정치/사회섹션 목록으로
[정치/사회]영주지역 내 취약...
[정치/사회]민선 6기(제44대) ...
[정치/사회]“씬 짜오!”오늘,...
[정치/사회]영주시, 내년도 대...
[정치/사회]“청소년을 글로벌...
다음기사 : 봉화군, 2018년 상반기 여성문화회관 취미교실 운영 (0000-00-00 00:00:00)
이전기사 : 영주시 장욱현 시장, ‘자랑스러운 자치단체장상’ 수상 (2017-11-23 12:15:26)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노인학대 근절과 인권에 우리 모두...
우리사회가 고령화되면서 노인학대가 심각한 사회문제로 대두되고 있다. 예로부터 효(孝의)의 나라로 잘 알려진 우리나라에서 노인학대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것은 참으로 안타까운 현실...
인권 보호』 경찰이 앞장서겠습니다...
『 인권의 사전적 의미를 보면 “누구나 태어나면서부터 당연히 가지는 기본적 권리”로 규정하고 있다. 이 말은 사람이라면 어떠한 조건과 이유도 없이 차별을 받지 않아야 한...
청결한 신체를 위한 개인 위생 관리
급성 심근경색증
2019. 풍기임삼 축제가 10.12~ 2...
2019.봉화은어 축제. 7. 27~ 8....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공지사항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
상호명: 탑21타임즈 주소: 경북 영주시 선비로222-1(영주동)
등록번호: 경북아-00101 설립연도 : 2009.09.01 전화:054-634-0556 팩스:054-638-0321
발행인: 변봉성 / 편집인: 변형진 / [청소년담당:변형진]
탑21타임즈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 ⓒ 2019 탑21타임즈(www.TOP21TIMES.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