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21타임즈 : 영주시, 2017년 공공비축미곡 2423톤 매입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기사최종편집일: 2018-02-19 10:25:17
로그인 회원가입
뉴스홈 > Topic-21 > 정치/사회
2017년10월12일 09시47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영주시, 2017년 공공비축미곡 2423톤 매입

영주시는 농림축산식품부 쌀 수급안정대책 발표로 2017년산 공공비축미 매입물량이 확정됨에 따라 관계자 회의를 갖고 공공비축미 2423톤을 수매한다고 12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2017년 쌀 공공비축미 60,568포/40kg(산물벼 34,975포, 건조벼 25,593포)를 오는 18일부터 산물벼, 11월 6일부터는 건조벼를 매입 추진한다.

매입품종은 산물벼와 건조벼 모두 일품·추청으로 전년도와 동일하며, 그 중 산물벼(영주농협DSC 25,112포대, 영주연합농협RPC 9,863포대)를 수매한다.

또한 수확기 쌀 시장 안정을 위해 시장격리 매입물량을 내달까지 확보해 11월 중 시장격리를 실시할 계획이다. 공공비축미곡 매입 가격은 수확기(10~12월)전국 산지쌀값을 반영해 내년 1월 중 확정된다.

시는 예년과 달리 우선지급금 확정이 수확 시 쌀값에 영향을 미치고, 지난해 초과지급액 환급 상황이 발생함에 따라 올해는 우선지급금을 지급하지 않는다.

다만,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수확기 농업인 자금수요 및 쌀값동향 등을 감안해 11월중 매입대금의 일부를 중간 정산하는 방안을 검토 중에 있다고 밝혔다.

한편 쌀 소득보전직불제(고정·변동직불금) 및 벼 재배농가 특별지원금을 통해 쌀값이 하락하더라도 목표가격(188,000원/80kg)에 도달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영주시 관계자는 “벼 재배농가 희망량에 대해 정부수매와 함께 농협자체수매 및 시장격리곡을 최대한 확보해 벼 재배농가에 어려움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공공비축미곡 매입과 별도로 관내 농협 자체수매는 10월 13일부터 31일까지(영주농협DSC 75,000포대, 영주연합농협RPC 125,000포대) 진행된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편집국 (top21times.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정치/사회섹션 목록으로
[정치/사회]김관용 도지사, 추...
[정치/사회]김장주 행정부지사...
[정치/사회]동양대, 러시아 합...
[정치/사회]안동에서 발견된 ...
[정치/사회]WCC 경북전문대학...
다음기사 : WCC 경북전문대학교 – 기획재정부, 지역경제교육센터 지정 (0000-00-00 00:00:00)
이전기사 : 영주의 가을은 “맛있다” 2017경북영주풍기인삼축제 (2017-10-12 11:29:55)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상대방 헐뜯는 네거티브 선거는 중...
지방선거가 다가오면서 정치권이 조금씩 달아오르기 시작한다. 이런 추세면 설 명절을 기점으로 본격적인 선거정국이 본격화될 전망이다. 보수의 본산으로 불리는 경북에서는 이미 불이 ...
중년 남성의 삶의 질 떨어뜨리는 전...
중년에 들어서면 사람의 몸에 여러 변화가 오기 시작하는데 여러 가지 질병도 발생하며 삶의 질이 현저히 낮아진다. 이 중 비뇨기과 영역에 관련된 대표적인 질환은 전립선비대증이다. 전립선비...
대국민 서비스 향상을 위한 소방복...
최성해 동양대 총장 교육에세이집 ...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행사/이벤트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공지사항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
상호명: 탑21타임즈 주소: 경북 영주시 영주로170번길 3
등록번호: 경북아-00101 설립연도 : 2009.09.01 전화:054-634-0556 팩스:054-638-0321
발행인: 변봉성 / 편집인: 변형진 / [청소년담당:변형진]
탑21타임즈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 ⓒ 2018 탑21타임즈(www.TOP21TIMES.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