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11 (화)

  • 흐림속초26.7℃
  • 흐림25.8℃
  • 흐림철원24.5℃
  • 구름많음동두천26.0℃
  • 흐림파주27.3℃
  • 흐림대관령21.1℃
  • 흐림백령도24.4℃
  • 흐림북강릉25.0℃
  • 흐림강릉26.0℃
  • 흐림동해22.4℃
  • 흐림서울27.0℃
  • 흐림인천24.5℃
  • 흐림원주23.6℃
  • 흐림울릉도25.8℃
  • 흐림수원27.9℃
  • 흐림영월24.5℃
  • 흐림충주25.5℃
  • 흐림서산26.8℃
  • 흐림울진0.1℃
  • 흐림청주26.1℃
  • 흐림대전26.8℃
  • 흐림추풍령24.6℃
  • 흐림안동25.3℃
  • 흐림상주25.9℃
  • 흐림포항33.4℃
  • 흐림군산28.0℃
  • 흐림대구32.3℃
  • 흐림전주27.7℃
  • 흐림울산30.7℃
  • 흐림창원27.1℃
  • 흐림광주28.3℃
  • 비부산25.9℃
  • 흐림통영25.7℃
  • 구름많음목포29.5℃
  • 비여수25.2℃
  • 박무흑산도24.9℃
  • 흐림완도28.4℃
  • 흐림고창29.0℃
  • 흐림순천27.6℃
  • 흐림홍성(예)25.4℃
  • 비제주30.4℃
  • 구름많음고산29.1℃
  • 흐림성산27.2℃
  • 흐림서귀포26.5℃
  • 흐림진주25.9℃
  • 구름많음강화25.3℃
  • 흐림양평26.0℃
  • 흐림이천26.9℃
  • 흐림인제25.9℃
  • 흐림홍천24.4℃
  • 흐림태백23.4℃
  • 흐림정선군22.0℃
  • 흐림제천24.3℃
  • 흐림보은26.0℃
  • 흐림천안24.4℃
  • 흐림보령26.4℃
  • 흐림부여26.1℃
  • 흐림금산26.7℃
  • 흐림26.0℃
  • 흐림부안28.5℃
  • 흐림임실28.2℃
  • 흐림정읍27.9℃
  • 흐림남원29.5℃
  • 흐림장수27.9℃
  • 흐림고창군28.7℃
  • 흐림영광군29.1℃
  • 흐림김해시27.1℃
  • 흐림순창군28.3℃
  • 흐림북창원28.6℃
  • 흐림양산시28.0℃
  • 흐림보성군27.8℃
  • 흐림강진군29.0℃
  • 흐림장흥28.3℃
  • 흐림해남29.1℃
  • 흐림고흥25.9℃
  • 흐림의령군27.6℃
  • 흐림함양군28.7℃
  • 흐림광양시25.3℃
  • 흐림진도군28.4℃
  • 흐림봉화23.7℃
  • 흐림영주24.6℃
  • 흐림문경26.1℃
  • 흐림청송군24.1℃
  • 흐림영덕25.3℃
  • 흐림의성24.4℃
  • 흐림구미26.1℃
  • 흐림영천31.0℃
  • 흐림경주시31.6℃
  • 흐림거창28.4℃
  • 흐림합천28.5℃
  • 흐림밀양27.5℃
  • 흐림산청27.3℃
  • 흐림거제25.1℃
  • 흐림남해25.8℃
옛길박물관 특별기획전 『조선의 내비게이션, 도리표』 개막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옛길박물관 특별기획전 『조선의 내비게이션, 도리표』 개막

[크기변환]2. 0730 문경새재관리사무소 - 옛길박물관 특별기획전 『조선의 내비게이션, 도리표』 개막(1).jpg

 

 이번 전시는 서울과 각 지방 사이의 거리를 정리한 도리표라는 유물을 주제로 한 특별전으로 국내 최초의 도리표 단일주제 전시이다. 조선시대에는 읍치를 기준으로 거리와 방위를 통해 사물의 위치를 파악했고, 9개의 간선도로망을 교통에 이용했다. 이것을 체계적으로 정리한 자료가 바로 도리표이다. , 지금의 내비게이션과 같은 역할을 했던 셈이다.

 

 도리표가 만들어진 이유는 상업의 발달과 관계가 깊다. 광해군 때 대동법이 시행돼 전국적으로 상업이 발달하면서 지역별로 각종 장시가 성행했고, 지역 사이의 교류가 활발해지면서 지역별 거리 확인이 필요해졌다. 결국 도리표는 이러한 사회경제적 배경에서 제작된 것이다.

 

 이번 전시는 크게 다섯 개의 섹터로 나뉜다. 첫 번째 구간에서는 도리표가 무엇인지, 언제부터 사용되었는지를 살펴본다. 두 번째 구간은 도리표를 어떻게 읽는지 배우는 장이다. 세 번째 구간에서는조선의 휴게소, 주막이라는 소주제로 옛길박물관에서 재현한 주막 관련 콘텐츠를 체험할 수 있다. 네 번째와 다섯 번째 구간은 실제 도리표와 내비게이션을 이용해 문경에서 서울까지의 여정을 다뤘다.

 

 특히 도리표와 지도, 내비게이션을 이용한 지도활용 콘텐츠는 이번 전시의 백미이며, 내비게이션 수십 대를 매립해 직접 내비게이션을 찍어 볼 수 있는 체험공간도 만들어져 있다.

 

 앞으로도 문경새재관리사무소 옛길박물관에서는 지속적인 콘텐츠 업그레이드를 통해 문경새재를 찾는 관광객들에게 새로운 볼거리를 제공할 계획이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