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27 (수)

  • 맑음속초16.0℃
  • 맑음16.4℃
  • 맑음철원15.2℃
  • 맑음동두천15.5℃
  • 맑음파주16.3℃
  • 맑음대관령12.4℃
  • 맑음백령도15.0℃
  • 맑음북강릉15.3℃
  • 맑음강릉19.1℃
  • 맑음동해16.6℃
  • 맑음서울16.6℃
  • 맑음인천16.5℃
  • 맑음원주16.5℃
  • 맑음울릉도14.8℃
  • 맑음수원16.5℃
  • 맑음영월16.5℃
  • 맑음충주16.8℃
  • 맑음서산16.3℃
  • 맑음울진16.7℃
  • 맑음청주16.7℃
  • 맑음대전17.1℃
  • 맑음추풍령16.2℃
  • 맑음안동17.3℃
  • 맑음상주17.0℃
  • 맑음포항20.0℃
  • 맑음군산16.5℃
  • 맑음대구19.2℃
  • 맑음전주17.4℃
  • 맑음울산18.7℃
  • 맑음창원18.3℃
  • 맑음광주17.9℃
  • 맑음부산19.8℃
  • 맑음통영19.4℃
  • 맑음목포16.2℃
  • 맑음여수19.8℃
  • 맑음흑산도15.7℃
  • 맑음완도18.2℃
  • 맑음고창16.1℃
  • 맑음순천17.9℃
  • 맑음홍성(예)16.4℃
  • 맑음제주19.7℃
  • 맑음고산18.0℃
  • 맑음성산18.6℃
  • 맑음서귀포20.7℃
  • 맑음진주19.9℃
  • 맑음강화14.4℃
  • 맑음양평16.8℃
  • 맑음이천16.4℃
  • 맑음인제12.7℃
  • 맑음홍천16.5℃
  • 맑음태백12.3℃
  • 맑음정선군13.3℃
  • 맑음제천15.9℃
  • 맑음보은15.7℃
  • 맑음천안15.4℃
  • 맑음보령15.6℃
  • 맑음부여17.3℃
  • 맑음금산16.9℃
  • 맑음16.0℃
  • 맑음부안16.3℃
  • 맑음임실16.0℃
  • 맑음정읍16.1℃
  • 맑음남원17.3℃
  • 맑음장수14.5℃
  • 맑음고창군16.5℃
  • 맑음영광군16.1℃
  • 맑음김해시19.3℃
  • 맑음순창군17.2℃
  • 맑음북창원19.4℃
  • 맑음양산시19.9℃
  • 맑음보성군19.1℃
  • 맑음강진군18.4℃
  • 맑음장흥18.4℃
  • 맑음해남16.2℃
  • 맑음고흥18.4℃
  • 맑음의령군18.8℃
  • 맑음함양군18.4℃
  • 맑음광양시18.9℃
  • 맑음진도군16.4℃
  • 맑음봉화14.1℃
  • 맑음영주15.3℃
  • 맑음문경15.9℃
  • 맑음청송군15.4℃
  • 맑음영덕17.5℃
  • 맑음의성18.0℃
  • 맑음구미17.5℃
  • 맑음영천18.1℃
  • 맑음경주시19.4℃
  • 맑음거창15.9℃
  • 맑음합천18.2℃
  • 맑음밀양19.2℃
  • 맑음산청18.0℃
  • 맑음거제18.0℃
  • 맑음남해18.0℃
경북도 지하수 수질안전확보... 자연방사성물질 관리 나선다.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도 지하수 수질안전확보... 자연방사성물질 관리 나선다.

- 경북형 뉴딜사업, 경북녹색환경지원센터 공동연구협약체결로 우라늄 제거기술개발 본격 착수 -

 

[크기변환](5-1)_우라늄_흡착_관련1.jpeg

경상북도는 도민의 건강을 위협해 사회적 문제가 되었던 지하수 내 우라늄 등 방사성물질 오염문제 해결을 위한 우라늄 흡착제거 수처리기술 개발에 본격적으로 나섰다.

 

경북보건환경연구원은 지난 6우라늄 흡착제거기술이 경북형 뉴딜사업의 일환으로 경북녹색환경지원센터(센터장 정진영 교수) 공모사업에 선정되어 공동연구를 위한 협약을 체결하고 사업비 3천만 원을 지원받았다.

 

이번 사업은 보건환경연구원(이기창 박사)의 흡착특성연구결과를 토대로 소규모 실험장치에서 현장시료와 열처리수산화알루미늄 흡착제를 이용한 우라늄 연속흡착처리특성과 폐여재 처리방안에 대해 연구하고, 이를 통해 현장 기술적용에 필요한 최적의 공정운전조건을 도출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지하수 내 우라늄은 지질영향으로 자연발생 되는 물질로 최근 지하수를 상수원으로 하는 수돗물에서 우라늄이 검출되어 사회적 논란이 있었으며 경북지역 주민의 건강보호와 지하수 수질향상을 위한 지역현안 사항이기도 하다.

 

현재 역삼투압 막여과 방법은 우라늄 제거에 가장 많이 활용되고 있으나, 수명이 경과된 막교체 및 농축수 처리 등 운전비용이 높고 고도의 숙련된 운영 인력이 필요하다.

보건환경연구원은 이번 연구를 통해 기존 역삼투압 막여과 방법보다 에너지가 50% 절감된 기술을 개발하고 이를 통해 소규모급수시설, 민방위급수시설, 개인지하수 등 소규모수도시설의 안전한 지하수 수질확보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백하주 보건환경연구원장은코로나19로 인해 신체면역체계관리가 중요해짐에 따라 건강하고 안전한 먹는 물 섭취에 대한 국민의 관심이 증대하고 있다, “앞으로도 도민들의 물 복지 개선을 위한 연구사업발굴을 위해 산··연의 협력체계를 구축해 나갈 것 이다고 밝혔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