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2022.05.18 (수)

  • 구름많음속초27.0℃
  • 맑음24.7℃
  • 구름많음철원23.8℃
  • 구름많음동두천23.7℃
  • 구름많음파주21.8℃
  • 맑음대관령21.2℃
  • 맑음백령도17.9℃
  • 구름조금북강릉25.4℃
  • 구름조금강릉28.0℃
  • 구름많음동해24.1℃
  • 구름조금서울24.2℃
  • 맑음인천20.5℃
  • 맑음원주26.1℃
  • 구름많음울릉도21.5℃
  • 맑음수원24.5℃
  • 맑음영월26.2℃
  • 구름조금충주27.3℃
  • 맑음서산21.2℃
  • 구름많음울진21.2℃
  • 맑음청주27.0℃
  • 맑음대전26.9℃
  • 맑음추풍령26.2℃
  • 맑음안동27.6℃
  • 맑음상주27.8℃
  • 맑음포항30.5℃
  • 맑음군산24.7℃
  • 구름조금대구30.0℃
  • 맑음전주26.8℃
  • 맑음울산27.1℃
  • 맑음창원23.7℃
  • 맑음광주27.1℃
  • 맑음부산21.6℃
  • 맑음통영23.6℃
  • 맑음목포23.8℃
  • 맑음여수21.5℃
  • 맑음흑산도19.2℃
  • 맑음완도24.1℃
  • 맑음고창25.2℃
  • 맑음순천26.9℃
  • 맑음홍성(예)22.8℃
  • 맑음26.1℃
  • 맑음제주23.2℃
  • 맑음고산19.8℃
  • 맑음성산24.0℃
  • 맑음서귀포21.2℃
  • 맑음진주26.0℃
  • 구름많음강화20.4℃
  • 구름조금양평25.3℃
  • 구름조금이천25.9℃
  • 맑음인제23.8℃
  • 맑음홍천25.6℃
  • 구름많음태백21.8℃
  • 구름조금정선군25.3℃
  • 맑음제천25.2℃
  • 맑음보은26.4℃
  • 맑음천안26.5℃
  • 맑음보령21.5℃
  • 맑음부여25.4℃
  • 맑음금산26.4℃
  • 맑음25.6℃
  • 맑음부안26.2℃
  • 맑음임실25.8℃
  • 맑음정읍25.8℃
  • 맑음남원26.8℃
  • 맑음장수24.9℃
  • 맑음고창군25.3℃
  • 맑음영광군24.9℃
  • 맑음김해시25.5℃
  • 맑음순창군26.5℃
  • 맑음북창원25.6℃
  • 맑음양산시26.1℃
  • 맑음보성군25.5℃
  • 맑음강진군25.6℃
  • 맑음장흥25.5℃
  • 맑음해남23.2℃
  • 맑음고흥23.7℃
  • 맑음의령군27.5℃
  • 맑음함양군27.8℃
  • 맑음광양시26.3℃
  • 맑음진도군23.8℃
  • 구름많음봉화24.6℃
  • 구름조금영주26.5℃
  • 맑음문경26.9℃
  • 구름조금청송군28.8℃
  • 맑음영덕26.3℃
  • 맑음의성29.2℃
  • 맑음구미28.0℃
  • 구름조금영천27.9℃
  • 맑음경주시29.8℃
  • 맑음거창26.9℃
  • 맑음합천28.8℃
  • 맑음밀양27.1℃
  • 맑음산청28.3℃
  • 맑음거제22.2℃
  • 맑음남해25.0℃

영주시, 외국인 계절근로자 수급 다각화…‘지역농가 주름살 편다’

영주시-필리핀 랄로시‧마발라캇시, 계절근로자 도입 업무협약

영주시가 농촌 인력난 해소를 위한 외국인 계절근로자 도입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18일 시에 따르면 농업 분야 외국인 계절근로자 도입 확대를 위해 필리핀 카가얀주 랄로시, 팜팡가주 마발라캇시 등 2개 지자체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코로나19 상황으로 비대면으로 진행된 업무협약의 주요 내용은 계절근로자 선발과 파견, 근로조건 등으로 이번 협약을 통해 내년 상반기 이후 두 도시로부터 외국인 근로자들이 입국할 예정이다. 시는 외국인 계절근로자 도입을 위한 협약을 통해 계절근로자 인력 수급처를 다각화하는 등 점진적으로 인력 수급을 확대해 나가고 있다. 시는 지난 2017년부터 외국인 계절근로자 사업을 시작하여 2019년까지 87농가에 132명의 계절근로자를 도입했다. 또한 지난해 베트남 꽝빈성과의 업무협약을 통해 코로나19 엔데믹으로 전환된 지난달 18일 41명의 계절근로자들이 28개 농가에 배치됐으며, 지난 3월에는 네팔 닥신칼리시와 업무협약을 체결 한 바 있다. 시 관계자는 “이번 업무협약 체결이 원활한 계절근로자 인력 수급으로 농촌 일손부족 문제 해소를 통한 농가 경영환경 안정에 일조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필리핀 랄로시, 마발라캇시와 농업 외에도 다양한 분야에서 교류하며 서로의 이점을 공유할 수 있는 협력체계를 구축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영주시, 경북도 ‘지역민과 함께하는 문화가 있는 날’ 공모 선정

7~9월 매월 마지막 수요일 ‘체험‧공연 결합 복합문화 행사’ 영주근대역사문화거리 등 원도심 공간 활용…‘지역민 문화향유 기회’ 확대

영주시가 경상북도에서 실시한 ‘2022 지역민과 함께하는 문화가 있는 날’ 공모에 선정됐다. 이번 공모는 지역민들의 문화향유 기회와 정책 참여도를 높이고자 지역 내 다양한 공간에서 다양한 주제와 테마가 있는 지역 밀착 맞춤형 문화행사 운영을 지원하는 사업으로 영주시와 칠곡군이 최종 선정됐다. 시는 이번 공모사업 선정을 통해 확보한 도비 1650만원을 포함한 총사업비 5500만원으로 오는 7월부터 9월까지 매월 마지막 주 수요일 영주근대역사문화거리 등 도시재생 사업이 완료된 지역을 활용해 각종 문화예술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일상 속의 예술, 영주문화로 1번지 페스티벌’이라는 부제로 기획된 이번 사업은 도심의 유휴공간을 활용해 지역민들이 경험하고 싶었던 문화·예술 프로그램을 6개의 테마로 구성한 체험과 공연이 결합된 복합 문화 행사가 진행된다. 관사골의 역사를 들여다 볼 수 있는 관사골 도슨트, 국가등록문화재인 풍국정미소를 활용한 예술 떡 만들기, 후생시장을 배경으로하는 공연인 ‘후생? 이제는 신생음악회!’ 등 다양한 즐길거리가 지역민들을 찾아갈 예정이다. 장욱현 영주시장은 “지역의 자원을 활용한 문화가 있는 날 프로그램을 통해 지역 문화의 가치를 확인하고, 지역민이 함께 소통하고 참여하는 기회를 마련할 수 있어 기쁘다.”라며 “영주시민의 문화적 삶을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하대성 부지사, 美텍사스주에서 방위산업 투자유치 전개

- 록히드 마틴사 방문, 구미 방위산업 혁신클러스터 사업* 협력 - - 달라스(Dallas)시 에릭존슨(Eric Johnson) 시장과 경제 및 산업협력 방안 논의 -

하대성 경북도 경제부지사는 미주 한인상의총회 참석 등 미국기업과의 무역확대 및 투자유치를 위해 지난 12일부터 21일(한국시간)까지 9박 10일 일정으로 미국 애들랜타, 달라스, LA를 방문했다. 현지시간 16~17일 양일간 달라스시를 방문해 록히드 마틴(Lockheed Martin) 스티브 오버(Steeve Over) 대외협력 부서장, 달라스시의 에릭존슨(Eric Johnson) 시장과 차례로 면담을 가졌다. 이 자리에서 구미시에서 추진 중인‘방산혁신클러스터 사업’을 소개하며 경북소재 방산기업과 달라스 기업 간의 무역, 산업 협력 확대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록히드 마틴(Lockheed Martin)은 세계 1위 방산기업으로 항공우주, 무기, 국방, 정보보안 등을 주력사업으로 하고 있으며 지난 30년 이상 한국정부 및 방산업체와 긴밀한 협업관계를 유지하고 있다. 하대성 경제부지사는 경북도가 구미를 중심으로 추진 중인‘방산혁신클러스터 사업*’진행 사항을 소개하면서 록히드 마틴사의 적극적인 사업참여 및 방산혁신클러스터 성공적인 유치를 위한 적극적인 협조를 요청했다. *국방부 방위사업청과 함께 우주, 반도체, AI, 드론, 로봇의 5개 산업 분야의 효과적인 기술개발 및 적용, 사업화 지원 등을 통한 지역 내 혁신성장 생태계 구축. 중앙정부 예산 약 250억 지원으로 추진 16일(현지시간) 오후 일정으로 달라스시와 경북도간의 경제교류 등 상호협력사업과 민간교류를 넓혀나가기 위해 달라스 Eric Johnson 시장과 면담도 가졌다. 하대성 경제부지사는 “경북의 주요산업인 2차 전지 소재부품 및 철강산업, 방위산업 등을 설명하면서 안심하고 투자할 수 있는 매력적인 시장이므로 더 많은 미국기업들이 투자해달라”며, “방산혁신클러스터 사업과 관련해 달라스시-경북도-구미시간의 상호협력을 강화하자”고 제안했다. Eric Johnson 시장도 제2차 세계대전으로 촉발된 방위산업 발전 역사와 글로벌 기업인 Lockheed Marin, Raytheon Technologies, Bell Helicopter 등과 글로벌 IT기업인 Texas Instruments, AT&T사 등 달라시 시 주요 산업 현황을 소개하며 “향후 양 도시간 적극적인 상호 협력을 모색하자”고 화답했다. 이어 달라스 한인 상공회 김현겸 회장 등 간부 임원들과 상호교류 간담회를 갖고 경북의 우수한 농·수산 식품에 대하여 홍보하는 시간을 가졌으며, 경북 농식품의 미국수출 확대를 위한 한인사회의 협조를 당부하고, 향후 미국 수출 확대 방안에 대해 협의했다.

『2022문경찻사발축제』경품 달항아리 전달

- 3천만 원 상당 백자 달항아리 행운의 주인 찾아 -

문경시는 5월 17일(화) 14시 2022 문경찻사발축제 경품이벤트 행사로 당첨된 백자 달항아리 주인공에 대한 전달식을 가졌다. 영예의 달항아리 주인공은 청주에 거주하는 오 모 씨로 축제장에서 도자기를 구매해 영예의 행운을 잡았다. 경품으로 주어진 달항아리는 문경시 도자기 명장인 도광 김경선 작가의 백자 달항아리로 2020년 제작되었으며, 너그러운 형태와 따뜻한 느낌의 편안함이 돋보이는 작품이다. 가로 46cm, 세로 50cm 크기의 대작(大作)인 백자 달항아리는 백자대호라고도 불리며, 손으로 한 번에 빚어낼 수 없는 크기의 작품으로 대형사발 두 개를 포개어 성형하여 보름달 같은 달항아리를 완성하였다. 그로 인해 중간부분을 잇는 접합부분이 있으며 정형화된 원이 아니라 자연스럽고 둥그스레한 곡선을 이루는 특징이 있다. 이처럼 달항아리는 모양을 만들기도 어려울 뿐만 아니라 1,300도가 넘는 전통장작가마에서 굽다보니 크기가 줄어들어 상당수가 주저앉거나, 티끌이 묻고 깨져 완성품을 만드는 게 쉽지 않은 명품으로 3천만 원 상당으로 평가된다. 달항아리 이외에도 문경 전통도예작가들의 찻사발과 다기세트 등 문경도자기 20점이 추첨을 통해 당첨자에게 증정되었다. 고윤환 문경시장은 “먼저 축제를 위해 귀한 작품을 선뜻 기탁해 주신 김경선 작가님께 감사의 말씀을 전하며, 아울러 1등 경품의 행운을 안으신 당첨자 분께 축하와 함께 앞으로 문경도자기에 대한 많은 홍보를 부탁드린다.”고 했다.









메인 하단뉴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